• 즐겨찾기 추가
  • 2022.10.07(금) 17:15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순천만 흑두루미 1748마리 도래, 역대 최대치 기록

1996년 대비 25배 증가, 더 많은 개체수 도래 기대

2017-11-02(목) 15:47
[순천=미디어전남]박선옥 기자=순천시는 1일 순천만에서 월동 중인 흑두루미 1748마리가 관찰돼 역대 최단시간에 최대치를 갱신했다고 밝혔다.

통상 매서운 겨울한파에 천수만 간월호가 얼어 흑두루미 잠자리가 어려울 때 순천만으로 이동하면서 매년 1월 순천만의 흑두루미는 가장 많은 개체수에 도달한다.

하지만 올해는 11월 1일 흑두루미 1748마리, 검은목두루미 3마리, 캐나다두루미 2마리 등 두루미류 총 3종 1753마리가 관찰돼 역대 최단시간 내에 흑두루미가 최대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한달 가량 늦게 최대치를 기록한 것에 비하면, 올해는 더 많은 개체수가 순천만을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순천만에서 월동하는 두루미류는 1996년 11월 70여 마리가 첫 관찰된 이래 1999년 80여 마리, 2004년 202마리, 2014년 1005마리, 2016년 1725마리에 이어 올해 현재 1753마리가 도래하면서 1996년 대비 25배 가까이 증가했다.

시 관계자는 “이미 작년 최대 개체수를 넘어선 것은 안정적인 서식환경 제공을 위해 주민과 협력하여 흑두루미 영농단 운영, 벼 조기 수확, 생물다양성관리계약사업, 철새지킴이제도 등을 꾸준히 운영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내륙습지의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순천만습지의 생태적 가치를 높이고 세계적인 흑두루미 월동지로 보전해 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이메일
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시교육청, 2022 국정감사 대비 업무보고회 실시
전남교육청, 제4회 교육감기 장애학생 체육대회 개최
영암군, 도서관 프로그램 설문조사로 주민 참여 확대
신안군 저녁노을미술관, "강홍구 작가와 함께 신안 사진 에세이 여행 떠나요"
곡성군 어르신들, “드디어 졸업이구나”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