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1.27(금) 16:56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전남도, 무안 항공특화산업단지 조성 ‘첫 삽’

서남권 항공산업 중심지 도약 기대

전남도, 무안 항공특화산업단지 조성 ‘첫 삽’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전라남도는 20일 무안 항공특화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첫 삽을 떴다.

이날 무안국제공항 화물청사 앞에서 가진 착공식은 국토교통부 장관 대행인 김상도 항공정책실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서삼석 국회의원, 김도준 서해지방해양경찰청장, 입주기업 대표, 주민 대표 등이 함께 했다.

총 448억원이 투자될 무안 항공특화산업단지 조성사업은 무안국제공항과 연접한 35만㎡ 부지에 건립되며 항공 정비 중심의 항공 연관 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앞으로 구축이 완료되면 항공기 부품을 비롯 물류·기내식 업체, 항공기 정보 서비스업 등 각종 항공 관련 업종이 입주할 예정이다.

특히 무안 항공특화산업단지는 국내외 우수기업의 투자유치에 성공하며 서남권 항공산업의 중심지로 우뚝 서게 됐다.

실제로 국내 항공정비 기업인 국제항공정비와 유럽의 우수한 항공기업인 Avia Solution Group 소속 항공정비 회사인 FLtechnics가 파트너로 입주하게 된다.

또 서해지방경찰청 무안항공대가 기존 부지와 인접해 입주키로 했다.

오는 2022년 준공될 경우 경제 위기에 따른 고용감소에 적극 대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 항공기를 정비할 수 있어 해외 의존도를 낮추고 막대한 외화 유출을 최소화 할 수 있게 된다.

이와 함께 입주기업의 운영이 정상화되면 지역 내 높은 고용창출 효과도 기대된다.

현재 우리나라 항공기 정비의 해외 의존도는 54%로 비용만도 약 1조 3천 억원에 이른다.

코로나19가 발생 전 세계적인 항공기 증가 추세에 따라 항공산업의 시장 규모가 대거 늘어나,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불구하고 항공기 관련 산업은 계속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무안항공특화산업단지는 전라남도 미래발전전략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의 핵심축이다”며 “사업이 예정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해남군,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정현복 광양시장, 2021년 국비 확보 막바지 총력전
나주시, 극단적 선택 예방활동 우수지자체 선정 … 인구 5~30만 지자체 중 ‘1위’
영암군-중국 후저우시, 청소년 온라인 화상교류
해남군, 전남도 귀농산어촌 평가 2년 연속 우수지자체 선정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