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7.28(수) 10:40
광주광역시
광주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지역 의료기관들 "의료공백 해소에 적극 협력"

광주시, 지역 의료공백 해소 위한 의료기관 관계자 회의 개최

2020-11-19(목) 16:12
광주광역시는 19일 시청에서 전대병원 내 동일집단격리 등 의료공백이 발생에 대해 지역 의료기관 관계자들과 긴급 회의를 개최하고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광주광역시는 최근 전남대학교병원 관련 코로나19 감염증이 지역 곳곳으로 확산되고 전대병원 내 동일집단격리 등으로 의료공백이 발생하는 등 시민 피해가 커짐에 따라 19일 시청에서 지역 의료기관 관계자들과 긴급 회의를 개최하고 대책을 논의했다.

전남대병원을 포함한 상급 종합병원과 응급의료기관 등 지역 내 30여개 의료기관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는 전대병원의 의료공백 상황을 공유하고 의료기관간 협조체계로 의료시스템이 정상적으로 가동할 수 있도록 상호 협의키로 했다.

우선, 전대병원은 현재 입원 중인 환자의 중증도를 분류해 감염병 격리병원 및 다른 의료기관으로 환자를 전원 조치하기로 하고 전남 거주 환자의 경우 전라남도와 별도 협의해 조치하기로 했다.

전대병원으로부터 전원 환자를 받거나 외래환자 진료를 요청받은 다른 의료기관에서는 이에 적극 협조키로 했으며 응급환자의 경우 중증도와 긴급성을 고려해 상급 종합병원으로의 환자 이송을 자제토록 하고 응급의료기관간 비상연락체계 상황을 유지해 긴급 환자에 대비키로 했다.

특히 의료기관 내에서 추가적인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의료진의 원내·외 생활방역수칙을 강화하기로 했다.

박향 시 복지건강국장은 “지금은 전시에 준하는 상황으로 의료기관에서는 오직 환자만을 고려해 적극적인 의료시스템을 갖춰야 한다”며 “시민들께서도 무조건적으로 상급병원을 희망하기 보다는 1·2차 병원을 우선적으로 이용해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목포시의회 “의대신설 정치권이 나서 달라”
기의 고장 영암, 월출산을 품은 관광의 고장으로 '우뚝'
여수시, '시민 긴급 이동멈춤 주간’ 운영
나주시, 외국인 고용사업장 대상 코로나 19 선제 검사 실시
해남군,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성과‘톡톡’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회장 : 나상목 / 대표이사·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