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2.02(수) 17:38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전남도, 30일 ‘항일독립운동기념탑’ 제막

김영록 지사 “선열들의 의지 본받아 오늘의 위기 극복” 다짐

30일 김영록 전남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전라남도 항일독립운동기념탑’ 제막식이 개최되고있다./전남도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전라남도는 30일 무안군 전남도립도서관 맞은편 공원에서 ‘전라남도 항일독립운동기념탑’ 제막식을 개최했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10월 30일은 91년 전인 1929년 광주학생운동의 도화선이 된 나주역 사건이 일어난 역사적인 의미가 있는 날이다.

전라남도 항일독립운동 기념탑은 전남지역 순국선열과 애국지사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건립됐다.

이날 제막식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행사규모를 축소해 진행됐으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보훈단체장, 기관단체장, 독립유공자 후손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전라남도 항일독립운동기념탑’의 작품명은 ‘독립비상의 꿈’으로 전남 출신 애국지사들의 진정한 광복을 염원하는 비상의 꿈을 담았다.

특히 날개를 펴고 비상한 새의 형상을 통해 불굴의 독립정신과 미래지향적인 전남 도민들의 희망을 표현하고 있다.

기념탑에는 독립운동에 참여했던 각 분야별 독립운동가 7인의 독립열사상과 함께 전남 출신 독립유공자 1천 281명의 명단을 새긴 기억의 열주 벽이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전라남도 항일독립운동기념탑을 세운 것은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새천년을 향해 더욱 담대한 걸음을 내딛기 위함이다”며 “전라남도는 선열들의 용기와 의지를 본받아 오늘의 위기를 이겨내고 200만 도민 모두와 함께 새천년 ‘생명의 땅, 으뜸 전남’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광주-나주 간 광역철도망' 을 구축해야"
“연말연시 잠시멈춤으로 코로나 대응 힘 모읍시다”
“행정통합 성공하려면 광주·전남 시도민 힘 모아야”
영암군, 수산물원산지 표시 지도·단속 실시
"화재·산불·식중독 주의하세요"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