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0.23(금) 17:39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진도군, 청정 돌김 위판 ‘시작’…작황 좋아

120kg 한망에 평균 15-17만원 위판

2020-10-16(금) 15:38
진도군, 청정 돌김 위판 ‘시작’…작황 좋아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적조가 발생하지 않은 청정 바다에서 자란 겨울철 별미인 ‘돌김’이 지난 13일 진도군 고군면에서 수확과 위판을 시작했다.

16일 군에 따르면 고군면 회동 위판장 물양장에서 실시된 위판에는 32t의 물김을 위판했으며 120㎏ 한 망에 평균 15-17만원에 거래돼 4,500만원의 위판고를 올렸다.

올해산 첫 햇김은 진도군 고군면 일대 김 양식어장에서 생산된 조생종 품종인 잇바디 돌김으로 곱창처럼 길면서 구불 구불하다고 해 일명 ‘곱창 김’으로 불린다.

곱창 김은 맛과 향이 만생종인 일반 돌김에 비해 뛰어나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많아 높은 가격에 판매되고 있으며 올해 12월초까지 수확이 예상된다.

진도군의 2021년산 김 양식 규모는 1만4,813ha로 전국에서 제일 많은 22%를 차지하고 있다.

올해는 7만7,000t의 김 생산이 예상됨에 따라 위판고가 1,0000여억원으로 어업인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진도군은 지난해 6만7,672t을 생산, 756억원의 위판고를 기록했다.

진도군 수산지원과 양식산업담당 관계자는 “품질이 우수한 김 생산과 생산량 증가를 위해 김 육·해상 채묘 등의 사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했다”며 “어업인 소득 증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옐로우시티 장성의 가을은 “꽃 피는 계절”
순천시인재육성장학회 장학생 모집
해남군, 포스트코로나 대중국 교류 새 장 연다
제주 서귀포시 일대 수돗물서 유충 발생, ‘환경부 총력 대응’
나주시, 빛가람 혁신도시 생활SOC복합센터 건립 청신호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