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10.31(토) 15:52
뉴스
탑뉴스
정치
경제
사회
전체기사

광주환경공단, 제1하수처리장 악취저감에 힘 쏟아

침사지 덮개 설치 및 폐기물 특성에 따른 분리보관으로 악취 잡는다

2020-10-16(금) 08:11
광주환경공단 제1하수처리장 침사지 전경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광주환경공단(이사장 김강열)이 미세한 악취라도 누출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광주 제1하수처리장에 악취저감 시설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주 제1하수처리장은 일일 60만톤의 생활 하수가 처리되는 호남권 최대 규모의 하수처리장으로 주거지역인 상무지구와 인접해 있어 법적기준치에 미달하는 미세한 악취에도 시민들이 불쾌감을 느낄 수 있다.

이에 2018년부터 3년에 걸쳐 광주 제1하수처리장에 사업비 약 58억원을 투입해 하수가 최초 유입되는 총 650㎡ 규모의 침사지 8지를 밀폐화하고, 하수와 함께 유입되는 모래 등의 토사류와 물티슈, 비닐류 등의 부유물질을 자동으로 수거하는 설비를 도입했다.

뿐만 아니라 올해 10월부터는 하루 최대 20톤에 달하는 수거된 이물질을 특성에 따라 다르게 보관해 악취를 잡는다.

수거된 이물질에는 수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임시 보관과정에서 악취가 발생할 수 있는데, 공단은 이를 방지하기 위해 무거운 토사류는 기존 방식대로 보관하되 탈수된 부유물질은 밀폐된 실내공간에 분리 보관토록 개선할 예정이다.

이렇게 부유물질을 밀폐 공간으로 분리 보관하면 우천시 증량을 방지해 처리 비용 절감과 더불어 악취도 잡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광주환경공단 김강열 이사장은 “환경기초시설은 처리 과정에서 발생하는 악취로 인해 혐오 시설로 인식될 수 있어 악취 저감을 위해 전직원이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쾌적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해남여행 시티투어로 만나요”
유두석 장성군수 국회찾아 예산 확보 잰걸음
명현관 해남군수, “명품 해남배추로 맛있는 김장하세요”
나주시, 시민의 슬기로운 금융생활 돕는다
광주시, 고액체납자 ‘가택수색’ 실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