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9.21(월) 12:34
교육

전남교과교육연구회, 온라인 수업나눔 연수 ‘눈길’

코로나19 대응 새로운 교사 수업연수 모델 제시

2020-09-16(수) 16:07
전남교과교육연구회원들이 온라인 수업나눔 연수를 실시하고있다./전남교육청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전남교과교육연구회가 ‘코로나 19’위기 상황에 대응하는 새로운 교사 수업연수 모델을 제시해 눈길을 끈다.

9월 16일 관내 초등 교원 1,275명이 참석한 가운데 6개 분과에서 가진 온라인 수업나눔 연수회 자리에서다.

전남교과교육연구회는 당초 올 한 해 4차례의 대면식 수업공개 계획을 갖고 있었으나 ‘코로나19’ 장기화로 열리지 못하자 온라인으로 ‘수업나눔 연663수회’라는 형태로 바꿔 실시했다.

그 동안의 수업나눔 연수는 교사들이 특정학교에 모여 공개수업을 참관한 후 토론하는 방식으로 운영됐다.

그러나 이날 온라인 연수회는 각 교과 별로 수업자가 온라인 채널을 통해 수업을 공개하고 전남 각 시·군 학교에서 교사가 자유롭게 원격 접속해 참관하도록 했다.

이어 참관 교사들은 온라인으로 수업나눔 토론회를 갖고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하는 상황에서도 교사의 수업기술 향상에 대한 열정을 응집하고 수업기술을 함께 나누는 새로운 연수형태로서 전국적인 모범사례가 될 만하다.

그동안 전남교과교육연구회는 1994년 이후 ‘수업기술 나눔을 통한 교사의 수업기술 향상’을 목표로 매년 13개 교과에 걸쳐 4회 이상 수업공개회를 개최해왔다.

여기에는 연인원 7,000명 이상이 자율적으로 참여하는 등 뜨거운 열기를 보여 ‘학교밖 전문적 학습공동체’의 모범사례로 전국적 인정을 받았다.

그러나 올 상반기에는 ‘코로나19’로 인해 기존 대면식 수업나눔 연수회를 2차례나 미룰 수밖에 없었다.

이날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으로 사회과 수업을 공개한 광양중진초 김혁 교사는 ‘생활 속에서 현명한 선택하기’라는 주제로 코로나19 상황에서 등교수업과 원격수업을 병행해야 하는 과정을 펼침으로써, 교사와 학생이 함께 만들어가는 즐거운 수업혁신의 모습을 보여줬다.

정경모 회장은 “수업기술 향상을 위한 교사의 노력은 어떤 어려운 상황에서도 계속되어야 할 것”이라며 “전남교과교육연구회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고 현장교사들의 원격수업을 돕기 위한 새로운 자료를 개발해 현장에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학생을 최우선으로 하는 미래 전남교육을 만들어 가기 위해 끊임없는 변화를 추구하겠다”고 덧붙였다.

장석웅 교육감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원격수업의 형태로 수업나눔과 협의를 해주시는 교과교육연구회의 열정에 감사드린다”며 “전남교과연구회가 수업개선 뿐 아니라 수업혁신의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으며 앞으로 언택트 시대에 맞는 다양한 수업 방법을 고민하는 역할을 해 주시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영상] 나주시 상대로 17년간의 악몽 같은 소송(제2보)
[영상] ‘서구청’ 짬짜미 건축 심의 했나?
[영상] 이용섭 시장, 코로나 19 확산 차단 대시민 호소문 발표
[영상] 제8대 화순군의회 최기천 의원 후반기 의장 당선
[영상] 아산조방원미술관, '일상愛발견-꿈' 특별기획전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