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08(토) 23:21
문화

완도명사십리 해변에서 자동차 극장, 멀티플렉스 운영

토요 싱싱 콘서트 취소에 따른 비대면 방식의 문화 향유 기회 제공

2020-07-17(금) 10:17
완도명사십리 해변에서 자동차 극장 멀티플렉스 운영 안내 포스터./완도군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완도군은 코로나19 방역 지침 및 정부·지자체 행사 운영 지침 등을 준수하고 감염병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2020 싱싱 콘서트와 명사십리 해변 쿨 콘서트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에 비대면 방식의 여름철 문화 향유 프로그램인 자동차극장 및 해변 멀티플렉스를 운영한다.

자동차극장은 오는 7월 25일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 제2주차장에서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2주차장은 자동차 100대를 수용할 수 있는 넓은 부지와 교통 흐름이 용이해 자동차극장으로는 최적의 요건을 갖춘 장소이다.

해변을 배경으로 가로 20m, 세로 11m의 대형 스크린을 설치하고 최근 개봉작인 ‘침입자’를 상영한다.

또한 명사십리 해변에서는 7월 31일부터 8월 9일까지 10일간 대형 멀티미디어 쇼를 운영한다.

백사장에 대형 스크린을 설치해 주간에는 완도 관광, 해양치유, 해조류박람회 등 완도 홍보 영상을 상영할 뿐만 아니라 음식점 및 특산품 판매 업소 홍보를 실시한다.

특별 이벤트로 사랑하는 사람에게 프러포즈 타임, 생일축하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야간에는 영화와 뮤직비디오를 방영하고 특수 조명과 레이저 쇼 등 주·야간으로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를 운영해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영화는 지난 7월 6일부터 10일까지 5일 동안 완도군 홈페이지를 통해 보고 싶은 영화 투표를 실시해 ‘라라랜드’, ‘비긴어게인’, ‘정직한 후보’, ‘부산행’이 높은 호응을 얻어 10일 동안 번갈아가며 상영한다.

완도군 이송현 관광과장은 “국내 최고의 피서지인 명사십리 해변의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추진으로 감염병을 사전에 차단하고 군민의 건강 보호는 물론 완도의 청정 이미지를 확고히 하면서 특색 있는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해 침체된 지역 활력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영상] 광주 코로나 19 감염 첫 사망자 발생
[영상] 나주시 상대로 17년간의 악몽 같은 소송(제2보)
[영상] ‘서구청’ 짬짜미 건축 심의 했나?
[영상] 이용섭 시장, 코로나 19 확산 차단 대시민 호소문 발표
[영상] 제8대 화순군의회 최기천 의원 후반기 의장 당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