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10(금) 17:59
교육

전남교육청, ‘다 되는 학교공간 혁신’ 현장 공개

학생 참여 설계 아이디어 담은 창의적 학교공간 탄생

2020-06-04(목) 09:05
전남교육청이 전남형 미래학교 실현을 위해 실시한 학교공간 혁신 공개의 날 행사 모습./전남도교육청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전라남도교육청이 전남형 미래학교 실현을 위해 2019년부터 추진해온 ‘다되는 학교공간’ 혁신 사업 성과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각진 건물, 네모난 교실 등 획일적이고 딱딱한 학교 공간이 개성 있고 다양한 창의적 공간으로 바뀌고 있는 것이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지난 3일 순천 별량초와 해남 화산초를 시작으로 3차에 걸쳐 학교공간 혁신 공개의 날 행사를 연다.

이번 행사에는 학교공간 혁신 사업을 벌인 35개 학교가 참여해 확 달라진 학교 공간을 선보인다.

1차 공개 기간인 6월에는 이들 두 학교를 비롯해 13교가 공개하고 오는 9월 2차로 13교가, 11월에는 3차로 9교가, 그리고 12월에 2교가 순차적으로 학교 공간 혁신사업의 성과를 공개한다.

도교육청의‘다되는 학교공간’혁신 사업은 각진 건물, 네모난 교실 등 획일적인 학교공간을 학생과 교직원, 학부모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다양하고 창의적인 미래교육공간으로 바꾸는 사업이다.

이번 공개의 날 행사는 지난 2019년 도교육청의 학교공간 혁신 영역 단위 공모에 선정된 학교가 사용자 참여설계와 공사, 준공, 평가의 과정을 마친 뒤 그 사례와 성과를 나누는 자리이다.

첫 공개에 나선 순천 별량초는 권위적 시설물의 상징이었던 본관 앞 구령대를 학생들의 놀이공간으로 바꾼 사례를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해남 화산초는 기존의 딱딱한 도서관을 푹신푹신한 개별 책공간과 영화 감상 공간 등으로 꾸몄다.

별량초 강성윤 교장은 “낡은 구령대가 학생들의 쉼과 놀이공간으로 재탄생한 것도 만족스럽지만 그 과정에서 학생들이 수업과 자치활동을 통해 학교공간을 자신의 공간으로 여기게 된 것이 더 큰 성과”고 말했다.

화산초 조해자 교장은 “이번에 조성된 도서관을 학교 구성원과 함께 ‘꽃메 책누리실’이라 이름지었다”며 “설계부터 준공까지 모두가 함께 협의하고 참여해 학교의 공동체를 만들어 냈다”고 말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학교공간 혁신이 학교의 교육철학과 비전을 담아내야 한다”며 “구성원들의 다양한 교육적 상상으로 교실과 운동장, 급식실 등 학교 곳곳을 바꿔내고 전남의 미래교육을 만들어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영상] 이용섭 시장, 코로나 19 확산 차단 대시민 호소문 발표
[영상] 제8대 화순군의회 최기천 의원 후반기 의장 당선
[영상]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코로나19 브리핑
[영상] 아산조방원미술관, '일상愛발견-꿈' 특별기획전
[영상 ]화순 양계시범단지, 수년 째 흉물로 방치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