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02(목) 18:33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신안군, 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 1만 2천여 가구에 약 38억원 지급

2020-06-01(월) 16:18
신안군, 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 1만 2천여 가구에 약 38억원 지급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신안군은 관내 1만 2천여 가구에 38억원 상당의 1004섬 신안 상품권을‘전남형 코로나19 긴급생활비’로 지급했다.

전남형 생활비는 정부지원 긴급재난지원금과는 별개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격고 있는 군민들의 생활안정을 위해 신안군이 60%, 전라남도가 40%의 예산을 부담해 시행됐다.

군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과 지역적 특성상 고령자가 많다는 점을 감안해 14개 읍·면사무소에서 마을별로 담당공무원과 이장이 방문해 신청 접수를 돕는‘찾아가는 방문 신청 및 상품권 지급’을 실시했다.

29일 기준 신청 대비 신안군의 생활지원금 지급 결정률은 99.4%로 전라남도 22개 시군 평균 지급 결정률이 88.8%임을 감안 할 때 비교적 빠른 지급 결정이 이루졌다.

이는 군이 사업의 시급성을 고려해 신속한 조사 및 지원 대상자 선정을 위해 본청의 주민복지과와 교육복지과 직원 40여명을 접수 및 조사인력으로 활용하는 등 다양한 방안을 착안해 추진한 결과이다.

압해읍 김모씨는“코로나로 노인일자리가 중단되어 살기도 어렵고 경로당도 폐쇄되어 답답증이 나서 혼났었다”며 “긴급생활비 상품권을 받아 오랜만에 읍내에 나와 쌀도 사고 고기도 살 수 있어 생활에 많은 보탬이 됐다”고 말했다.

박우량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모두가 힘든 시기에 전남형 긴급생활비지원이 지역 상권을 살리고 군민의 생계안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탈락가구들에 대해서도 이의신청 심의위원회를 통해 적극 구제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는 등 보다 많은 군민이 지원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전남형 생활비지원은 지난 29일 신청을 마감한 가운데 신청 가구는 17,311세대로 이중 약 68%가 지원 대상으로 결정됐으며 이는 당초 지원 대상 계획의 약 145%에 달하는 가구수 이다.

군은 현재 신청 건과 관련해 건강보험료 및 재산조회 회신이 필요한 101세대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에 있으며 2주 이내 모든 조사를 마무리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탈락한 5,507세대 중 결과에 이의가 있는 대상은 결정통지를 받은 날로부터 14일 이내에 관할 읍·면사무소에 증빙서류를 구비해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한전공대 내년 착공 초읽기 … 부영그룹, 부지 무상기증 완료
[영상] 아산조방원미술관, '일상愛발견-꿈' 특별기획전
[영상 ]화순 양계시범단지, 수년 째 흉물로 방치
[영상] 첨단다온병원, 화순군에 코로나19 방역 물품 후원
[영상] 광주시, 택시 운수종사자 생계안정자금 지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