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4.06(월) 11:27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신안 병풍도 주민들‘사회적 거리두기’에 발 벗고 나서

“코로나19”에 신안 작은 섬 주민들 불안

2020-03-26(목) 13:50
신안군청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신안군은 코로나 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증도 병풍도를 운항하는 정기여객선의 뱃길을 주말에는 중단하는‘초강력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 벗고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최근 전국 각지에서 주말을 이용해 ‘가고 싶은 섬 기점, 소악도’를 찾는 상춘객이 급증해, 지난 3월 23일 병풍도 주민들과 협의를 통해 3월 28부터 4월 6일 기간 중 주말 연휴에 해당되는 4일 동안 여객선 운항 중단을 결정했다.

주말 지역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역 주민만이 이용할 수 있는 군 행정선을 투입해 1일 2회 운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가고 싶은 섬 소악, 기점도’에는 12사도 작은예배당과 순례길이 조성되어 이를 탐방하기 위한 관광객과 순례인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정기여객선은 압해읍 송공항에서 4회, 지도읍 송도항에서 5회로 평일 이용객은 90여명에 불과하고 주말 이용객은 800여명으로 대다수가 섬을 찾는 관광객이다.

신안군 관계자는 ″관광객이 전국 각지에서 찾아오고 있어 매우 심각한 수준으로 지역민들이 스스로의 고통과 불편을 감수하면서까지 주말 해상교통 단절을 결정했다″며 ″정부에서 강도 높게 추진 중인 초강력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나주시,‘지역경제대책본부’가동 … 코로나19 경제 위기 돌파구 마련
해남군 쇼핑몰‘해남미소’농수산물 소비촉진 특별전
장성군 ‘숨은 의인’ 이영심씨, 도지사 표창 수여
영암군, 구제역 청정지역 유지에 혼신
해남군, 코로나19 한시지원금 4월 1일부터 지급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