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4.01(수) 18:03
광주광역시
광주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광주시, 전남·전북과 지역 핵심현안 대정부 건의

전남과 통합 민간공항의 명칭 및 군 공항 이전 문제 논의 TF 구성

2020-03-25(수) 13:33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가운데), 김영록 전남도지사(왼쪽), 우범기 전북도 정무부지사(오른쪽)가 25일 오전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컨퍼런스홀에서 호남권 미래발전을 위한 핵심과제에 대해 정부 지원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광주광역시를 비롯한 전남·전북 3개 시도는 25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2층 컨퍼런스홀에서 호남권 미래발전을 위한 핵심과제에 대해 정부 지원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이번 행사는 이용섭 광주시장, 김영록 전남지사, 송하진 전북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공동건의문 서명 및 발표로 진행됐다.

이날 3개 시·도지사가 서명한 공동건의문은 광주시, 통합 민간공항 명칭 및 군공항 이전 정책대안 마련 TF 구성·운영, 전북도,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원대학’ 설립 조속 추진, 전남도, ‘4세대 원형 방사광가속기’ 호남권 유치 등 3개 시·도 지역 주력사업 및 현안해결을 위해 국회와 중앙부처에 건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광주시와 전남도는 지난 2018년 8월20일 광주·전남상생발전위원회에서 양 시·도지사간에 합의했던 광주 민간공항과 무안공항의 통합, 그리고 광주 군공항의 전라남도 이전 문제에 대한 해법 마련을 위해 조기에 공동TF를 구성해 운영하기로 했다.

광주·전남 시·도지사는 공동TF에서 내년 말 예정인 광주민간공항과 무안국제공항의 통합에 따른 통합 민간공항의 명칭 문제와 광주 군공항 이전 문제의 새로운 정책적 대안을 마련해 중앙정부에 건의하기로 합의했다.

이용섭 시장은 “우리 광주 역시 오래전부터 방사광 가속기 유치를 추진해 왔으나 대승적 차원에서 전라남도 유치에 힘을 모으기로 양보했다”며 “양 시·도가 광주민간공항 및 군 공항 이전 문제를 해결함에 있어서도 이런 상생과 배려의 정신이 함께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나주시,‘지역경제대책본부’가동 … 코로나19 경제 위기 돌파구 마련
해남군 쇼핑몰‘해남미소’농수산물 소비촉진 특별전
광주시, ‘3월의 공무원’에 오무술·김태순 주무관 선정
장성군 ‘숨은 의인’ 이영심씨, 도지사 표창 수여
영암군, 구제역 청정지역 유지에 혼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