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2.17(월) 16:37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 ‘소년역사학도’ 김용건 학생에 찬사 보내

2020-02-13(목) 16:19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이 지난 12일 김용건 학생을 격려하고 가족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함평군 제공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이 지난 12일 군청 부군수실에서 ‘소년역사학도’로 잘 알려진 함평 손불초등학교 6학년 김용건 학생을 만나 따뜻한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이날 두 사람의 만남은 지난 10일 초판된 김 군의 ‘문화유산답사기’출판을 축하하기 위해 나 권한대행이 직접 초청하면서 이뤄졌다.

나 권한대행은 “역사학은 물론 인문학 전체가 소외받고 있는 현 상황에서 초등학생 신분으로 혼자 역사책을 저술했다는 것이 지금도 믿기지 않는다”며, “게다가 그 수준 또한 웬만한 대학 논문 못지않아 향후 얼마나 더 대성할지 가늠조차 하기 힘들다”고 극찬했다.

그는 또 “최근 편향된 역사인식이 담긴 역사책들이 일부 출판되면서 역사학계 전체에 대한 국민적 반감이 고조돼 있는데 김 군의 책은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키기에 충분한 가치가 있다”면서, “흥행 여부와 상관없이 출판 자체로 이미 국내 교육계와 역사학계의 큰 족적을 남긴 것”이라고 치켜세웠다.

이에 대해 김 군은 “평소 관심 있던 역사와 문화 유적을 직접 살펴보고 그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과 느낌을 정리해 둔 일기 같은 책에 과분한 칭찬을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중학교에 진학에서는 이번에 담은 마한권 문화유산을 포함해 영산강 문화권 전체에 대한 역사답사기를 써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SBS TV프로그램인 영재발굴단에 ‘문화재를 찾아다니는 아이’로 소개된 김용건 학생은 지난 10일 ‘문화유산답사기’라는 책을 첫 출판하면서 전국적인 유명세를 탔다.

그가 쓴 ‘문화유산답사기’는 그동안 발품을 팔아 부여와 공주, 익산 등 백제문화 유적지를 직접 눈으로 보고 느낀 생각을 정리한 책이다.

그는 이 책에서 부소산성과 낙화암, 무령왕릉, 송산리 고분군, 미륵사지, 왕궁리 유적 등 교과서에 수록된 문화유적지를 초등학생의 시선으로 알기 쉽게 그려냈다.

특히 전국의 많은 문화 유적지들이 관리가 안 된 채 방치·훼손되는 현장을 고발하기도 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은행-한국외식업중앙회 광주지회, 업무협약 체결
곡성군, 사무실 책상 위에 놓인 행복 한 다발
승마와 함께 힐링하며 건강도 챙기세요
구충곤 화순군수, 지구촌 희망펜 상 ‘자치 대상’ 수상
이용빈 광산갑 예비후보 “乙·丙의 경영애로 적극 해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