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1.23(목) 15:41
뉴스
탑뉴스
정치
경제
사회
전체기사

이병훈 광주 동남 을 예비후보, '비례자유한국당' 불가는 당연한 귀결

민주주의 방해하는 어떤 세력도 용납 안 돼

2020-01-13(월) 20:41
이병훈 광주 동남 을 예비후보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 동구·남구(을) 이병훈 예비후보가 선관위의 '비례자유한국당' 불허 발표와 관련해 참 민주주의로 가는 변곡점에서 한국 정치발전을 위한 당연한 귀결이라며 환영했다.

이 예비후보는 연동형 비례대표제는 거대 정당의 폐해를 막고 국민의 다양한 의견을 정치에 수렴하자는 취지에서 한국 정치의 선진화를 위한 매우 긴요한 조치임을 강조하고 자유한국당이 추진하려는 '비례자유한국당'은 그 출발점에서부터 '비겁한 정치적 술수'임을 지적해왔다.

이 예비후보는 "선관위의 이번 조치는 법이 정치적 술수를 제어하는 첫 번째 사례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민주주의를 방해하는 어떤 세력도 용납해서는 안 되며 자유한국당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깊은 반성과 아울러 국민을 호도한 행위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정치적 혁신을 촉구했다.

이 예비후보는 그러면서 "한국 정치는 정치공학에 의한 편법이 난무하고 진정성을 찾을 수 없어 수많은 국민의 마음에 상처를 남기고 있다"고 전제한 뒤 "이번 선관위의 조치가 국민의 마음을 위로하는 단비가 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석형 광산갑 예비후보, 출마선언 한 달 만에 민주당 후보 적합도 1위
광주은행, ‘힘내요! 전통시장! 어린이 시장투어’ 5기 행사 펼쳐
나주시중부노인복지관, 평생교육 수강생 모집
기아차, 2019년 4분기 경영실적 발표
광주시, 설 연휴 종합상황실 운영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