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0.17(목) 21:09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2019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장흥서 개막


11~20일,탐진강변에서 개최
미래지향적 산림정책 홍보, 산림 여가환경 발굴

2019-10-08(화) 15:52
‘2019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안내 포스터./장흥군 제공
‘2019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가 10월 11일부터 20일까지 10일간 장흥군 탐진강변에서는 열린다.

산림문화박람회는 임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미래지향적 산림정책을 홍보하고, ‘워라밸 시대’를 대표하는 산림 여가환경을 발굴하기 위해 개최된다.

올해 박람회는 ‘산림, 인간의 삶에 가치를 더하다’란 주제와, ‘푸른 숲, 맑은 물이 어우러진 장흥에서 만나요’란 슬로건으로 진행된다.

박람회장은 주제관, 산림경영관, 버섯생태관, 귀족호두전시관, 목재산업관, 숲카페 등으로 구성됐다.

주제관은 도입부, 주제존, 산림정책존, 기관홍보존으로 나뉜다.

이곳은 남도무형문화재 목공예작품 한국의 산하를 주제로 한 회화작품과 산림청 주요 정책을 소개하는 디자인 부스들로 꾸며진다.

버섯 표본과 사진, 버섯 요리를 체험할 수 있는 버섯생태관과 귀족호두 실물 전시를 하고 있는 귀족호도전시관도 마련됐다.

목재가공 제품과 특수목재 건축자재 관련 업체들의 트레이드 마켓도 형성된다.

다양한 학술행사를 통해서는 남부지방의 산림자원 특징을 접목한 차별화된 콘텐츠와 선호도 높은 프로그램을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

장흥군은 박람회 방문객을 통한 경제적 파급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강원도 인제군에서 개최된 산림문화박람회에는 30만명의 관람객을 유치했으며, 911억원의 생산유발 효과를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편백숲 우드랜드, 천관산 동백숲, 보림사 비자림 등 장흥군의 우수한 산림자원을 홍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나오고 있다.

산림청 지정 ‘원목재배 표고버섯의 주산지’ 장흥을 부각하고, 목재산업지원센터의 참여를 통해 지역 산림산업을 알리는 데에도 노력할 방침이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올해 산림문화박람회는 사람과 공간 중심의 산림정책 패러다임 수용과 산림일자리를 확대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숲이 지닌 가치를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서구,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
나주시, 생활 SOC 복합화 사업 선정… 국비 39억 확보
“토요일 밤, 장성 황룡강 달빛 아래서 치맥 어때?”
해남군, 소상공인 맞춤형 지원체계 구축
2019 전남여성일자리박람회 16일 나주서 열린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