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06(금) 16:56
광주광역시
광주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남부대에 핑크맨이 나타났다”… 호주 여자 수구팀 응원맨


긴수염, 핑크 머리, 원피스 차림의 중년 외국인 남성 남부대 점령
미국 남자 수구팀 소속 남성이 여성 분장해 호주 여자 수구팀 응원

2019-08-08(목) 17:36
호주 여자 수구팀 ‘핑크 포인터즈’를 응원하기 위해 나서 화제가 되고있는 핑크맨 67세 미국 수구팀 소속 닥 호퍼(Doc Hofer)씨./언론지원단 제공
[광주=미디어전남]제갈대종 기자=수구 연습이 한창인 남부대 다이빙 경기장에 핑크머리에 핑크 원피스를 입은 중년 외국인 남성이 나타났다.

이 남성은 호주 여자 수구팀 ‘핑크 포인터즈’를 응원하기 위해 나선 이 팀의 마스코트다.

복장이 왜 이렇냐는 질문에 그가 답한 건 호주 여자 수구팀이 옷을 골라줬다는 답변뿐, 실제 이 남성은 65세 이상급으로 출전하는 미국 남자수구 출전팀이다.

올해로 67세인 이 남자는 닥 호퍼(Doc Hofer)씨로 미국 2개팀의 중앙 공격수로 활약하고 있다고 밝혔다.
호주 여자 수구팀 핑크 포인터즈./언론지원단 제공

특히, 호퍼씨는 호주 여자 수구팀 ‘핑크 포인터즈’와는 지난 2000년 5월부터 한 마스터즈 대회에 참가해 인연이 시작되었다고 한다.

20여 년전 당시 호주 ‘핑크 포인터즈’팀에서 응원을 부탁했고 지금까지 이어온 것이다.

또 그는 광주에 와서 너무 좋고 경기에 참가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왜 호주팀을 응원하는냐는 질문에 “자신은 경기를 즐기고 싶고 내가 할수 있는 일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계속 하겠다”고 답했다.

그가 짧은 인터뷰속에 마지막으로 남긴말은 호주 여자 수구팀에게 한 말로 “just win! go for it!” 이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영암군, 수도권서 대봉감 판촉활동 나서
‘관광 4.0시대, 전남관광의 미래’를 고민하다
나주시중부노인복지관,‘실버어울림 문화축제’개최
순천우체국 김보현 집배원, 전복된 차량에서 생명 구해 화제
장흥군, 농림축수산물 공동브랜드 ‘산들해랑’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