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8.20(화) 20:26
오피니언
사람들
칼럼
기자수첩
인터뷰
기고
톡톡 생활법률

광주수영대회 선수촌장에 최종삼 씨 위촉

태릉선수촌장 등 체육현장 경험 토대 활동
이용섭 시장 “내 집처럼 편한 선수촌 만들어 달라”

2019-05-17(금) 07:22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선수촌장으로 최종삼 전 태릉선수촌장이 위촉됐다.[사진=광주광역시 제공]
[광주=미디어전남]윤미혜 기자=최종삼(71) 전 태릉선수촌장이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선수촌장으로 위촉됐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6일 오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최종삼 선수촌장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최 선수촌장은 전남 장성 출신으로 1971년 열린 유도 세계선수권대회 63㎏급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는 등 유도 간판선수로 활약했다.

특히 용인대 유도학과 교수, 국가대표 유도 총감독, 태릉선수촌장, 리우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총감독을 역임하는 등 엘리트 체육지도자의 길을 걸어왔다.

이 밖에도 동아시아유도연맹 회장, 대한올림픽위원회 위원을 역임하는 등 체육행정에 밝은 것이 특징이다. 또 체육훈장을 두 번이나 수상하는 등 체육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용섭 시장은 “최 신임 선수촌장은 선수, 감독, 선수촌장, 선수단장을 모두 경험한 만큼 선수들의 애로를 누구보다도 잘 알 것이다”며 “광주수영대회 선수촌 운영이 어느 대회보다도 잘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선수촌에 기거할 선수와 임원, 미디어진이 광주의 멋과 맛을 느낄 수 있도록 선수촌 내에서 다채로운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맛깔스런 광주의 음식을 대접할 계획이다”며 “200여 개 나라에서 먼 길을 오신 손님들이 자기 집처럼 안락하고 호텔처럼 편리하게 느낄 수 있도록 각종 시설을 설치하고 있다”고 밝혔다.

선수촌장은 선수촌의 공식 대표자로 선수촌 운영과 관련한 주요회의를 주재하고 의사결정을 하며, 선수촌 내에서 개최되는 공식행사를 총괄한다.

더불어 각국 선수단 및 선수촌을 방문하는 국가별 VIP 등 주요 인사를 영접하는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한다.

선수촌장 임기는 6월1일부터 8월31일까지 3개월이다.

한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선수촌은 노후된 광산구 송정주공아파트를 재건축해 건립했다. 동시 수용규모는 6000여 명으로, 5월 말까지 부대시설 설치를 마무리한다.

광주시는 7월2일 선수촌 사전공개, 5일 개촌식 개최, 개막 전날인 11일까지 각국 선수단 선수촌 입촌 등의 일정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기자이름 /윤미혜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윤미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나주시 스마트도시 통합운영센터 관제 시스템…범죄 용의자 ‘꼼짝마’
장성군,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필암서원에서 고유제 봉행
‘해남미소’ 한가위 선물세트 선봬
이 시장,“수영대회 성공감사‧현안 정상추진 이상 無”
남구, 산자부 ‘지역산업 진흥평가’ 우수기관 선정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