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5.19(일) 21:05
교육

광주시교육청, ‘교육을 통한 5‧18민주화운동 기억의 공유와 확산’

17일 ACC 컨퍼런스홀서 5‧18교육포럼 개최

2019-05-14(화) 10:12
‘왜곡을 넘어 교육을 통한 5·18기억의 공유와 확산' 주제 5‧18교육포럼 안내 포스터[사진=광주시교육청 제공]
[광주=미디어전남]제갈대종 기자=광주광역시교육청(장휘국 교육감)이 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왜곡을 넘어 교육을 통한 5·18기억의 공유와 확산’을 주제로 5‧18교육포럼을 개최한다.

일부 국회의원의 5·18 망언과 전두환의 광주 재판 거부 등으로 5·18 역사 왜곡에 대한 전 국민의 관심이 부각되면서 오월 교육의 중요성과 문제점에 대한 비판적 견해가 대두되고 있다. 이에 시교육청은 5·18기념재단, 전남대 5·18연구소와 공동으로 제39주년 기념 5.18학술교류포럼 일환으로 5.18교육포럼을 개최한다.

오는 17일 오전 10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ACC 컨퍼런스홀에서 종일 진행되는 교육포럼은 오전에는 ‘5·18 교육의 이론과 실제’를 주제로 현재 전국에서 진행되고 있는 오월교육을 성찰한다. 춘천교육대 김정인 교수, 구미 광평중학교 배주영 교사, 서울시교육청 김선옥 장학사가 발표를 진행하고, 광주 일신중 최승원 교사, 고흥 녹동고 백형대 교사, 성공회대 조철민 연구자의 토론이 이어진다.

오후 2시부터 진행되는 두 번째 프로그램에서는 특히 오월과 유사한 역사적 경험을 가지고 있는 대만, 독일의 사례와 현황을 공유하면서 5·18교육의 전국화를 넘어 세계화를 모색한다. 대만 국민교육국 양소방 인권교육지원센터장, 서귀포교육지원청 한상희 장학사, 고려대 최호근 교수의 발표와 함께 5.18기념재단 이기봉 사무처장, 대만2.28기념관 정내위 1처장, 첨단고등학교 임광호 교사 등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광주시교육청 장휘국 교육감은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왜곡과 폄훼가 끊이지 않는 현실에서 광주를 넘어선 ‘진실과 교육의 연대’가 정말 중요하다”며 “5·18교육 전국화를 넘어 전국 시·도교육청과 함께 대한민국 민주주의 역사교육 활성화를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교육청은 올해 5·18 왜곡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책으로 5‧18민주화운동 교육 전국화 교육자료 ‘열흘간의 항쟁, 열 가지 이야기’를 지난 10일 발간해 전국 학교에 배포했다. ‘열흘간의 항쟁, 열 가지 이야기’는 5·18민주화운동에 대해 전국의 학생들이 반드시 기억해야 할 10가지 이야기를 담았다. 관련 자료는 시교육청 홈페이지 5.18교육자료 마당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 서구, 아동권리 UCC 제작 워크숍 개최
“5·18은 민주항쟁으로 기억되어야”
남구, 학교급식 식재료 생산지역 점검 ‘이상무’
나주시, 아동친화도시 조성 첫 걸음 … 2021년 인증 목표
영암군, 민관군이 함께하는 2019 을지태극연습 추진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