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4.25(목) 21:03
교육

서부학부모지원센터 학부모교육 ‘인기’

만족도 97.3% “유‧초‧중‧고교 학급별 부모 소양교육 의무화 필요하다”

2019-02-06(수) 17:21
지난해 열린 야간 아버지교실 자녀와 거리기좁히기 수업 장면
[광주=미디어전남]제갈대종 기자=광주광역시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홍식)이 2018년 학부모 교육에 참여한 유‧초‧중‧고등학교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한 결과 교육만족도가 97.3%의 높게 나타났다. 서부교육청은 지난해 상설학부모교육, 거점학교로 찾아가는 학부모아카데미, 가족과 함께하는 광주역사문화 바로알기 현장체험, 힐링푸드아트 등 59강좌 143회의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했다.

2018년 학부모교육 운영 성과를 분석한 결과 2017년 대비 강좌 수는 52개 강좌에서 59개 강좌로 증가했으며 교육만족도는 0.2% 상승했다.

향후 듣고 싶은 강좌로는 부모역할 22.7%, 인성교육 16.5%, 진로교육 15.2%, 창의성계발 14.1% 순으로 나타나 자녀와의 상담·대화법, 자녀 스트레스 관리, 아버지교실 등 부모역할에 대한 관심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초·중·고 학교 급별 급변하는 교육정책에 대한 설명회 등 학교의 교육방향에 대한 관심도도 매년 점점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지난해 학부모교육은 다문화가정, 성인보호관찰대상, 장애인, 저소득층 한부모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교육프로그램은 2017년 대비 35% 이상, 가족과 함께하는 체험형 교육 프로그램은 21% 이상 확대 실시하는 등 다양한 교육방법 등을 통한 질적 중심의 교육으로 변화를 꾀했다.

’광주역사문화 바로알기‘ 현장체험 프로그램 및 요리를 통한 ’힐링푸드아트‘ 등 자녀와 학부모, 가족이 함께하는 체험형 교육프로그램이 특히 높은 참여와 호응을 얻었다.

또한 광산·서·남구의 장애인복지관을 비롯해 다문화지원센터, 지역아동센터, 심리상담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 다양한 교육기관을 발굴해 연계교육을 실시하는 등 취약계층 학부모님들이 교육에 보다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광주서부교육청 김홍식 교육장은 “오는 3월 조직개편과 함께 학부모교육 관련 업무가 시교육청으로 이관되지만, 이번 성과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부모역할, 부부교육, 가족공동프로그램, 환경교육 등 학부모님들의 호응도 높은 프로그램이 지속적으로 실시되기를 바란다”며 “자녀의 건강한 학교생활 및 자녀의 올바른 생활습관과 자립심, 자제력, 선악에 대한 올바른 판단력, 사회성 등을 향상시키기 위해 부모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법적인 차원에서 유‧초‧중‧고등학교 학급별 맞춤형 부모 소양교육 의무화가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기자이름 /제갈대종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제21회 담양대나무축제’, 야간 프로그램 풍성
영암에서 한 달 여행하기 서둘러 신청하세요
동구, ‘안녕히 주무셨어요?’ 플래시 몹 개최
나주시, 민선7기 공약실천 평가 최우수 등급 선정 쾌거
문화·경제 거버넌스포럼 발족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