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8.11.15(목) 17:17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나주 ‘향교랑 놀자’ 성황 속 마무리

살아 숨 쉬는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 누적 1,000여명 참여 인기

2018-11-07(수) 17:28
향교랑 놀자에서 어린이와 부모들이 목판서화 체험을 하고있다[사진=나주시 제공]
[나주=미디어전남]박복산 기자=2018년 살아 숨 쉬는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 나주향교 굽은 소나무학교 ‘향교랑 놀자’가 지난 3일 올해 마지막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향교량 놀자는 올해 3월부터 11월까지 누적 관광객 1,000여 명을 달성하며 주말 오후를 즐겁게 해주는 가족 단위 체험 프로그램으로 큰 인기를 모았다.

이날 향교랑 놀자는 금성별곡 목판서화 체험을 시작으로 동익랑에서 우리 옷 입고 절하기, 가훈 써주기 등을 진행했다.

또 서익랑에서는 고누놀이와 쌍륙, 엽서컬러링 색칠하기를, 마당놀이가 벌어진 명륜당 앞마당에서는 비석치기, 굴렁쇠, 투호, 고리던지기, 팽이치기 체험이 각각 진행됐다.

나주 대호동에 거주하는 박 모(40대)씨는 “아이들이 이 프로그램을 좋아해서 몇 번 놀러왔다. 오늘은 딸과 비석치기, 망 줍기를 직접 해 보니 어렸을 적 추억과 친구가 생각났다.”며, “동심으로 돌아가 아이에게 지지 않으려고 무척 애를 썼다. 아이와 함께 추억의 놀이를 해 본 이 시간들이 참 소중하고 즐겁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나주향교 굽은 소나무학교는 나주시(역사관광과) 주최, 동신대학교 문화박물관/평생교육원이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문화재청과 나주향교가 후원하고 있다.문의는 (061-330-2956)로 하면된다.

기자이름 /박복산 기자
이메일 mediajn@mediajn.net
/박복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양시, 서울 송파구 농‧특산물 판매장터 참여
최고의 진도개를 찾아라
여수박람회장, 사후 활용 기대치 높아져
나주시, 백호임제문학상 ‘時작품’ 전국 공모
교복 맵시 빼어난 85명 여학생들, 골든벨 ‘울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