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3.27(금) 16:51
오피니언
사람들
칼럼
기자수첩
인터뷰
기고
톡톡 생활법률

데이트 폭력, 단순한 연애 폭력이 아닌 범죄입니다

순천 남문파출소 순경 서현주

2017-08-03(목) 14:35
[기고=미디어전남]데이트폭력은 부부가 아닌 남녀 사이에 발생하는 신체적, 정신적, 언어적 폭력으로, 교제 중인 연인뿐만 아니라 결별 후 일어나는 보복성 범죄, 스토킹 등도 포함된다.

데이트폭력의 피해자는 약자인 여성이 대부분이고 재범률이 놓은 범죄임에도 불구하고, 피해자들은 중대한 위협을 느낄 정도의 폭력이 발생하기 전에는 피해자 개인이 감당해야 할 몫으로 방치되고 있어 신고나 도움에 소극적인 모습이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올해 6월까지 적발된 데이트폭력 사범은 4천565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189명(4.3%)늘었다.

이에 따라 연일 증가하는 데이트폭력 예방을 위해 경찰은 7월24일부터 8월31일까지(39일간) 데이트폭력 집중신고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강력 범죄로 변화 될 가능성이 높은 데이트폭력은 초기에 대응하여야하므로 그대로 방치되어 2차 범죄로 인한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방관자의 자세가 아닌 목격자로서의 진정한 신고 정신이 절실히 필요한 때이다.

기자이름 /미디어전남
이메일 mediajn@mediajn.net
/미디어전남의 다른 기사 보기
장세일 전남도의원, “광주-영광 시외버스 광주송정역 경유한다”
전동평 영암군수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 동참
“나주 농산물 주문할게요”코로나19 피해농가 위한 감동 릴레이
광주시교육청, 회의 및 행사 영상 제작으로 학교활동 지원
해남군 전 공직자, 코로나19 고통분담 급여 일부 반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