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3.27(금) 16:51
뉴스
탑뉴스
정치
경제
사회
전체기사

이주영 장관, 제주-목포항로 여객선 승선 점검

해수부, 안전관리 개선사항 점검 및 현장 목소리 청취

2014-08-22(금) 10:56
[전국=미디어전남] 이주영 해양수산부장관은 26일 제주-목포항로 여객선에 직접 승선하여 세월호 사고 이후 안전관리 개선사항을 점검하고 승객과 선사 관계자로부터 불편·애로 및 정책건의 사항을 수렴할 계획이다.

이번 승선점검은 25일 일본에서 개최된 한중일 물류장관회의를 마치고 진도로 돌아오는 길에 세월호 사고 이후 현장에서 적용되고 있는 여객선 안전관리 이행실태를 직접 점검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겠다는 이 장관의 의중이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장관은 이번 승선에서 일반 승객과 똑같이 신분증 제시, 발권, 개찰 등 승선절차를 직접 체험하는 한편 차량과 화물의 고박상태, 과적관리 및 차량전산발권 실태, 20일부터 시범적으로 시행 중인 화물전산발권 현황을 꼼꼼하게 점검할 계획이다.

이어서 선박 운항관리자의 출항 전 안전점검 사항중 사고 전후 달라진 점, 현장점검 시 애로사항, 복원성 관리 이행사항, 사고 시 승무원 임무숙지 상태 등 안전관리 전반을 확인․점검할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여객선내에서 일반 승객들로부터 세월호 사고 이후 여객의 입장에서 체감하고 있는 안전관리 개선사항, 불편사항 및 향후 개선 필요사항에 대한 의견을 들을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제주도를 기항하는 카페리 선사 관계자들을 만나 연안여객선업계의 애로사항과 정책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세월호 사고와 같은 해상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각종 안전수칙들을 철저히 준수해줄 것을 당부할 계획이다.

특히, 이 장관은 “세월호 사고 수습 과정에서 여객선운송사업 체질개선, 연안여객선 공영제와 여객선 현대화사업 등의 추진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꼈다”고 말하고, “우리의 경제수준과 국민 눈높이에 걸맞는 안전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대책을 추진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선사 관계자와 승객들에게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장관은 "제주항에서 여객선 승선에 앞서 제주해상교통관제센터(VTS)를 방문하여 관제실태를 점검하고, 관제사들에게 단 한건의 선박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빈틈없는 관제업무 수행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기자이름 /미디어전남
이메일 mediajn@mediajn.net
/미디어전남의 다른 기사 보기
장세일 전남도의원, “광주-영광 시외버스 광주송정역 경유한다”
전동평 영암군수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 동참
“나주 농산물 주문할게요”코로나19 피해농가 위한 감동 릴레이
광주시교육청, 회의 및 행사 영상 제작으로 학교활동 지원
해남군 전 공직자, 코로나19 고통분담 급여 일부 반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