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1.21(목) 20:45
교육

광주시교육청,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 운영

11월13일~12월16일 5·18민주화운동 40주년 특별전

2020-12-17(목) 11:34
광주시교육청이 서강고 등 4개 고등학교에서 5·18민주화운동 40주년 특별전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을 실시하고 있다./광주시교육청 제공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서강고·동아여고·빛고을고·광주예술고 등 4개 고등학교에서 11월3일~12월16일 진행된 5·18민주화운동 40주년 특별전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을 성료했다고 17일 밝혔다.

5·18민주화운동 40주년 특별전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은 광주시교육청·동구청·광주문화재단이 주최했고 미로센터와 사)국제시각문화예술협회가 주관했다.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에서는 ‘광주~광주를 생각하다’를 주제로 2019~2020년 미로 레지던시 작가들의 출품 작품 및 지역작가들의 작품 등 총 15점이 학교마다 사흘 동안 전시됐다.

전시 기간 동안 작가와의 만남 및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해 학생들이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학생들은 ‘찾아가는 미로 갤러리 스쿨’을 통해 광주학생으로서의 정체성 및 예술의 사회적 가치에 대해 생각할 수 기회를 갖게 됐다.

특히 동아여고에서는 독일 작가와 ‘소통’이라는 주제로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

또 그림과 오브제 그리고 시와 음향을 통한 ‘사운트 아트’ 창작활동이 진행됐다.

동아여고 미술동아리 한 학생은 “‘사운트 아트’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전까진 대나무가 자라는 소리는 상상도 못했다”며 “사운드를 통해 실제 대나무가 자라는 소리를 들으니 신기했고 생동감을 느낄 수 있어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시교육청 체육예술융합교육과 박익수 과장은 “코로나19로 5·18민주화운동 기념행사들의 취소 및 축소로 아쉬움이 컸던 차에 40년 세월의 5·18민주화운동의 가치를 조명하는 전시회의 기획은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학생들이 5·18민주화운동을 되새겨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길 기대하고 이번 프로젝트에 협조해준 동구 미로센터와 국제시각미술협회에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광주시교육청은 올해 사업을 바탕으로 내년에는 더 많은 학교에 예술체험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지역예술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하며 해당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청정 해남, 농어촌민박‘확’바뀐다
유두석 장성군수,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광양시, 2021년 모바일헬스케어 신규대상자 모집
“행정 체험도 하고 학비도 벌고”
‘공정·공평·공개’, 해남군 민선7기 군민중심 군정 만든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나상목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