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 7억 5천만원 지원

2년간 최대 180만원 이자 지원 혜택

2022-01-24(월) 13:27
광양시청
[미디어전남 임성완 기자] 광양시는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와 경영안정 도모를 위해 ‘2022년 광양시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 지원사업’을 1월 24일부터 시행한다.

‘광양시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 지원사업’은 시와 협약이 체결된 지역 내 금융기관에서 최대 3천만원을 대출받은 소상공인에게 융자금 이자 3%를 광양시 예산으로 2년간 지원하는 제도이다.

신청대상은 광양시에 사업장과 주소를 두고 3개월 이상 사업장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이며 유흥주점, 전자상거래 소매업, 성인용 게임장, 법무·회계·세무 서비스업 등은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올해는 신규 융자추천 300여 개소와 2020~2021년에 기 대출받은 1천여 개소 소상공인의 이자를 지원하며 지원예산은 7억 5천만원이다.

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을 위해 올해는 융자금 상환 후 1년 이내 이자 지원을 제한했던 규제를 없애는 대신 최대 3회, 최대 6년까지만 지원받는 새로운 규제를 추가해 더 많은 소상공인에게 기회를 부여했다.

신청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전남신용보증재단 광양지점에 방문해 보증서 발급 가능 여부를 상담받은 후, 시청 지역경제과에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제출해야 하며 추천서 발급 후 시와 협약이 체결된 금융기관에서 대출받으면 된다.

시와 협약이 체결된 금융기관은 광주은행,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신한은행, 광양시새마을금고 하나은행, 우리은행이다.

이화엽 지역경제과장은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 지원사업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소상공인에게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며 “소상공인들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임성완 기자         임성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미디어전남 홈페이지(http://www.mediajn.net)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dj289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