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중, 5·18민주화운동 형상화 닥종이 인형 제작 참여

2020-11-23(월) 16:02
일동중, 5·18민주화운동 형상화 닥종이 인형 제작 참여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일동중 학생·교직원들이 도서관에서 5·18민주화운동을 형상화하는 닥종이 인형 제작에 참여한다.

23일 일동중에 따르면 닥종이 인형 제작은 한지공예 김유경 작가와 518명의 광주시민의 협업을 통해 이뤄지고 있다.

한 장 한 장은 약해도 여러 장이 모이면 나무보다 더 강해지는 특성을 지닌 한지는 강인함과 대동단결의 광주 정신을 표현하기에 가장 적합한 소재다.

제작된 작품은 UN과 세계 각국을 순회하며 전시될 예정이고 5·18민주화운동의 전국화 및 세계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일동중 김홍식 교장은 “5·18민주화운동을 직접 겪지 않은 학생들이 진정한 5·18 광주정신의 의미를 느끼고 배워서 참되고 정의로운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는 점에서 그 교육적 의미가 매우 크다”며 “더 많은 광주시민들과 학생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 기사는 미디어전남 홈페이지(http://www.mediajn.net)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dj289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