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국가정원 가을 국화정원서 반 고흐 작품세계에 빠지다

국화꽃으로 그려내는 예술과 고흐의 명화 다섯 점

2020-09-16(수) 13:03
순천시 제공
[미디어전남 전형성 기자] 순천만국가정원은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 가을추억을 선물하고자 오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네덜란드정원 1,500㎡에 ‘고흐가 사랑한 아름다운 화실·정원’을 주제로 국화를 활용한 반 고흐의 작품을 재탄생시킨다.

이번 가을 국화정원은 네덜란드 대표 화가인 고흐의 작품 중 별이 빛나는 밤, 병원의 안뜰을 포함해 총 5개작을 모티브로 한 공간별 정원이 연출되며 국화조형물 현애작·다륜대작 등 30여점과 더불어 기타 조형물(자연소재 오브제) 20여점을 활용해 조성된다.

관람 포인트로는 국화작품 외 선명한 색상대비를 이루는 신품종 초화류(레드 해바라기 등)와 동선별 오브제를 활용한 포토존을 꼽을 수 있으며 이젤을 사용한 작품설명은 연출의 완성도를 높여주는 또 하나의 볼거리다.

순천시 관계자는 “예술가 고흐는 정원을 유일한 안식처라 느꼈다”며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이 가족·연인과 함께 고흐의 이야기가 담긴 이곳 순천만국가정원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느끼고 마음의 위로를 받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미디어전남 홈페이지(http://www.mediajn.net)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dj289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