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5.18(수) 21:14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완도군, ‘우리 밀 산업 활성화’ 업무 협약 체결

한국우리밀협동조합과 생산 확대 및 품질 향상 등 상호 협력키로

2022-01-05(수) 16:12
완도군, ‘우리 밀 산업 활성화’ 업무 협약 체결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완도군은 1월 5일 우리 밀 지키기 및 보급에 앞장서고 있는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과 우리 밀 산업 활성화 및 자급률 향상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 협약은 우리 밀의 계약 생산, 판매, 가공 등을 통한 우리 밀 산업 활성화를 위한 협약으로 국산 농산물 자급률 향상에 기여하고 완도 환경에 맞는 우리 밀 특화 단지를 육성해 농가 소득 향상 및 완도 농업의 경쟁력을 향상하고자 마련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우리 밀 생산 확대 및 품질 향상을 위한 정책적, 제도적, 행정적, 기술적 지원 안정적 판로를 위한 계약 재배, 종자 공급, 판매, 홍보, 가공품 개발 완도 환경에 맞는 우리 밀 품종 공급 및 재배기술 교육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한편 완도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해 9월부터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과 수차례 협의를 거쳐 우리 밀 사업을 유치했으며 노화읍을 중심으로 약 35ha에 밀을 파종해 완도 환경에 맞는 품종 및 재배 기술을 정립해 나가고 있다.

앞으로 제빵과 연계하는 등 우리 밀을 활용한 가공 상품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한국우리밀협동조합과 우리 밀 생산 확대 및 품질 향상 등에 협력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며 “우리 군에서는 완도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군 역점 사업인 해양치유산업에 공급해 농가 소득 향상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은 우리 밀 정부 수매가 1984년 중단되면서 우리 밀이 사라질 위기에 처하자 우리 밀 보존 및 자급률 향상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되어 2004년에 창립, 우리 밀의 1/3을 수매해 공급하는 등 우리 밀 산업을 육성하고 있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더불어민주당 화순군 출마자 간담회 개최
이정재 광주시교육감 후보, 교육 정책 공약 발표
박혜자 후보, “고 3학생 사회 첫 발자국 지원금 지급”
학교비정규직노조 전남지부, 장석웅 후보 지지 선언
강동완 시교육감 후보,“365일 24시간 돌봄센터 운영할 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