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10.28(목) 18:02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영암군, 월동 왕우렁이 일제수거로 생태교란 방지 기여

영암군, 왕우렁이 집중 수거기간 운영

2021-08-12(목) 09:06
영암군, 월동 왕우렁이 일제수거로 생태교란 방지 기여
[미디어전남 김기철 기자] 영암군은 “지난 9일부터 16일까지 벼 재배농가의 친환경농업의 지속적인 유지, 확대 및 왕우렁이의 자연생태계 교란방지를 위해 왕우렁이 집중 수거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군은 11일 영암군 시종면 만수리 일원의 왕우렁이가 투입된 농지와 용·배수로에서 우렁이생산자 군 연합회, 농업인, 공무원 등 약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렁이, 우렁이알 약 3.6t을 수거했다.

왕우렁이는 ‘환경부의 생태계교란생물’지정 검토 종으로 전남 지역에서 월동이 가능하고 일부 피해도 발생됨에 따라 친환경농업에 지속적으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사용 후 수거 등 적극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군에서는 왕우렁이 유출 방지를 위해 차단망 설치 및 왕우렁이·알 수거를 철저히 할 것을 농가에 당부하고 있고 장마철 전후와 벼 수확 후 월동 방지를 위해 농가에서 왕우렁이를 수시로 수거하도록 하고 깊이갈이나 동계작물 재배를 의무화하고 있다.

왕우렁이는 저비용으로 구입이 가능하며 제초 능력이 좋아 고품질 친환경 쌀 생산을 통한 농가 소득향상에 도움이 되지만, 수거를 소홀히 하면 월동을 한 왕우렁이가 자연 생태계에 피해를 끼칠 수 있다.

월동 왕우렁이로 인한 피해가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어, 벼 재배농가에서는 왕우렁이가 논 이외의 곳으로 유출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각별하게 주의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우렁이 농법을 지속적이고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해서는 사용하는 만큼이나 차단망 설치, 연중 수시 우렁이 수거 등 사후관리가 중요하다”며 “군에서도 왕우렁이 일제 수거기간 운영을 통해 수거 지도 및 홍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철 기자         김기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시, 케냐 공무원에 비대면 인권 경험·가치 공유
장성군, 국가균형발전위 우수기관 표창 수상
북구, ‘용전들노래와 놀이마당’ 정기공연 개최
목포시 ‘삼학도 활용 어떻게 할것인가' 토론회
전남교육청, 제1기 청렴시민감사관 활동백서 발간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발행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