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1.04.10(토) 11:46
뉴스
탑뉴스
정치
경제
사회
기동취재
전체기사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시간외 근무수당 부당지급 논란

초과근무 검증 없이 일정액 시간외 근무수당 관행적 지급
근무시간 무관하게 일정액 지급으로 일반직·공무직 간 갈등 초래
광주시, “내년 1월 한 출·퇴근 지문인식 시스템 도입으로 개선하겠다.”

2020-12-10(목) 23:28
김대중컨벤션센터 전경./제갈대종 기자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광주시 산하기관인 김대중컨벤션센터 직원들의 시간외 근무수당이 부당지급 문제가 불거졌다.

김대중컨벤션센터(이하 DJ센터)는 그동안 직원들의 시간외근무 유무 확인절차 없이 보수규정 시행내규가 마련됐다는 이유로 수당을 지급해온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 것으로 예상된다.
김대중컨벤션센터의 보수규정시행내규와 광주시가 산하 기관에 보낸 공공기관 시간외 근무 개선 통보 공문./제갈대종 기자

내규에 의하면 ‘월간 근무일수가 15일 이상인 자에 대하여는 별도의 시간외 근무명령이나 승인 없이 예산 범위 내에서 1급 15시간, 2급 18시간, 3급 이하 21시간분의 시간외 근무수당을 근무와 상관없이 정액으로 지급케 돼 있어’ 직급별로 또 다른 차별 논란의 소지도 있어 보인다.

또한 시간외 근무수당 지급을 둘러싸고 일반직과 공무직 간 반목과 갈등도 발생된 것으로 확인돼 DJ센터의 총체적 문제발생 가능성도 제기됐다.

광주시와 김대중컨벤션터에 따르면 DJ센터는 2005년 9월 호남권에 개최되는 대규모 회의와 전시행사의 효율적 개최를 위해 준공했다. 지하 1층, 지상 4층, 건축 연면적 1만1966평 규모로 99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현재 일반직 50여명과 공무직 60여명 등 총 110여명이 근무 중이다.

문제는 이들 대부분에게 아무런 근거나 검증 없이 21시간의 시간외 근무시간을 배정, 직급별로 매월 40~50만원의 시간외 근무수당이 지급된 것이다. 월간 1600만원, 연간 1억9000만에 이른다.

DJ센터 운영이 어려워 외부 차입을 통해 직원들에게 급여를 줘야 할지도 모른다는 열악한 센터의 상황을 부연설명하는 관계자의 전언을 듣는 내내 어이가 없어 실소가 나올 지경이다.

통상적으로 광주시 등 광역자치단체와 전남도 지방자치단체는 근무를 시작할 때 지문을 찍고 퇴근할 때 다시 지문을 찍어 해당 시간만큼의 수당이 지급되는 ‘지문인식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 운영 중이다.

1000억원에 이르는 막대한 사업비를 투입해 운영 중인 DJ센터에는 이런 시스템조차 아예 없다는 것이 안타까운 현실일 뿐이다. 그 많은 광주시 산하기관 중에서도 유일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DJ센터에 근무 중인 일반직과 공무직간 벌어지고 있는 직렬 간 갈등과 반목도 풀어야 할 숙제다.

그동안 DJ센터의 시간외 근무업무는 공무직의 전유물인 듯 했고 공무직 상당수는 배정된 시간보다 훨씬 많은 30시간 이상을 근무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위기상황에 따라 일반직 대부분은 굳이 야간에 근무 할 이유는 없기에 시간외 근무는 거의 하지 않았다.

그런데 시간외 근무수당은 동등하게 아니면 불평등하게 지급됐다. 여기서 직렬 간 불협화음이 발생 한 것이다.

DJ센터에서 공무직으로 근무 중인 A씨는 “비효율적이고 불합리한 시간외 근무수당 체계로 직렬 간 반목과 갈등은 어쩔 수 없다”며 “시간외 근무는 내가 더 많이 하고 과실은 일반직이 더 많이 챙겨가는 현실에 자괴감이 들 정도라며, 21세기에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고 꼬집었다. 이어 “감독기관인 광주시가 DJ센터의 현실을 제대로 파악하고 개선해야지 그렇지 않으면 DJ센터는 광주시의 총체적 문제를 야기 시킬 수도 있다”고 성토했다.

이에 광주시 관계자는 “그동안 DJ센터의 문제점 등을 세세하게 파악하지 못하고 개선하지 못한 것에 대해서는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한다”며 “DJ센터 등 산하기관의 시간외 근무수당 문제 해소를 위해 지난 7일 이에 대한 개선책 마련을 각 산하기관에 통보했고 내년 1월까지 지문인식 자동화 시스템 도입을 주문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합리적인 개선을 통해 DJ센터가 거듭 날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제21회 대한민국 청자공모전 강진에서 만나요"
해남군‘물관리 우수기관’선정 최우수기관 표창
장성군 산하 전 부서 6월부터 점심시간 업무 중단
나주시, 마늘·양파 수분관리 및 병해충 방제 당부
여수시, 청년 구직자 ‘온라인 직무 멘토링’ 참가자 모집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252-4321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대표이사 : 제갈대종 /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