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7.12(금) 15:11
광주광역시
광주
동구
서구
남구
북구
광산구

박병규 광산구청장, 한국인권도시협의회 4대 회장 선출

일제강제동원시민모임에 ‘역사 정의’ 성금 1,000만 원 전달

2024-06-12(수) 15:25
박병규 광산구청장, 한국인권도시협의회 4대 회장 선출
[미디어전남 김정우 기자]박병규 광산구청장이 12일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인권협의기구인 한국인권도시협의회 제4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특히, 광산구의 제안으로 한국인권도시협의회가 마련한 ‘역사 정의’ 성금 1,000만 원을 일제강제동원시민모임(이사장 이국언)에 전달해 의미를 더했다.

박병규 청장은 이날 서울 은평구청에서 열린 ‘2024년 한국인권도시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제4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한국인권도시협의회는 국가가 챙기지 못한 인권의 사각지대를 줄이고, 사회 곳곳에 존재하는 차별과 편견을 해소해 시민의 권리 향상을 도모할 목적으로 지난 2017년 출범했다. 현재 전국 18개 기초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해 인권 보호·증진을 위한 주요 시책을 공유하고 정책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연대·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정기총회에선 안건 논의에 앞서 일제강점기 강제동원 문제 해결과 ‘역사 정의’ 실현에 동참한다는 뜻으로 성금 1,000만 원을 일제강제동원시민모임에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일제강제동원시민모임은 지난해부터 피해자들의 투쟁을 응원하는 시민모금 운동을 진행 중으로, 이날 성금은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인권을 위해 힘을 보태자”는 광산구의 제안으로 한국인권도시협의회 참여 지자체가 함께 마련했다.

이어 한국인권도시협의회 추진 사업 계획을 논의하고, 제4기 한국인권도시협의회 회장도시를 선출했다.

이를 통해 김미경 은평구청장에 이어 4대 회장을 맡게 된 박병규 청장은 앞으로 2년간 한국인권도시협의회를 이끌어 간다.

박병규 청장은 “광산구는 중앙의 권력을 지역으로, 시민에게 이양하는 강력한 자치분권을 지향하며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인권 역시 사각지대 없이 모두가 일상에서 고르게 누리는 지역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에서 인권 신장을 위한 혁신이 활발히 일어나고, 지역과 지역의 연대로 대한민국 인권 기반을 더욱 탄탄하게 다져야 한다”며 “4기 한국인권도시협의회는 혁신적인 인권 정책의 요람이 되도록 소통과 교류를 더욱 활발히 일으키는 데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끝'
김정우 기자         김정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시, 제주 국제크루즈 포럼에서 유치활동 펼쳐
영암군,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문화관광대상 수상
여수시청 육상팀 정일우, 2024 전국육상선수권대회 ‘금메달’
민주평통 전남지역회의 전남 자문위원 연수
강진으로 여름여행 오면 반값으로 즐긴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로 124, 716호(치평동, 케이원오피스타운)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