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06.06(화) 18:54
전라남도
전남
목포
무안
신안
장흥
영암
강진
해남
완도
진도
나주
화순
담양
함평
영광
장성
여수
순천
광양
고흥
보성
곡성
구례

“지금 영암은 분홍빛 벚꽃 세상”

영암 왕인문화축제 개막, 포근한 날씨 속 대성황

2023-03-31(금) 15:38
“지금 영암은 분홍빛 벚꽃 세상”
[미디어전남 제갈대종 기자] 벚꽃이 만개한 30일 전남 영암군 군서면 왕인박사유적지 일원에서 2023 영암왕인문화축제가 화려한 막을 올렸다.

다소 빨라진 벚꽃 개화시기에 딱 맞춰 시작된 이번 축제는 어느 해보다 포근한 날씨 속에서 준비된 프로그램을 다채롭게 연출, 순조롭게 진행되며 첫날부터 5만여명의 관광객이 축제장을 찾으며 새봄을 만끽했다.

축제장은 피크닉 존과 체험부스 등이 성황을 이루며 봄 나들이를 나온 가족들과 연인들로 붐볐고 올해 축제장 입구 쪽으로 새롭게 배치된 향토음식관 및 농축산 홍보 판매관은 영암만의 특색있는 먹거리를 찾는 많은 사람들로 활기를 띠었다.

축제 개막 첫날인 이날 오전 축제장 내에서는 왕인박사 춘향제를 시작으로 한일 교류의 상징이자 축제의 메인 테마인 왕인박사를 고양하는 왕인문 제막식과 학술 강연회 등이 이어졌으며 어린이 재롱잔치, 낭주골 어울마당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이어 저녁 7시에는 지난 4년간 많은 이들이 손꼽아 기다리던 왕인문화축제의 개막행사가 수많은 관광객과 군민,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시작됐다.

개막행사는 퓨전국악그룹 루트머지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내빈소개, 국립마한역사문화센터 유치 결의대회에 이어 고향사랑기부금 및 군민장학금 기탁식, 왕인상 시상식, 개막선언 및 환영인사 순으로 이어지며 4일간 이어질 축제의 시작을 알렸다.

김한남 향토축제추진위원장의 개막선언에 이어 웅장한 미디어 퍼포먼스 공연과 축제 성공기원 세레모니가 펼쳐지자 개막식의 열기가 한층 고조됐고 나태주, 김다현, 서지오, 신승태 등 인기 트로트 가수들의 축하무대는 봄밤 축제장을 더욱 뜨겁게 달궜다.

이날 축제는 왕인박사유적지 주무대를 가득 채운 수많은 관람객들의 환호와 박수가 끊임없이 울려퍼지는 가운데, 개막을 축하하는 화려한 불꽃놀이를 끝으로 축제 첫날을 마무리했다.

군 관계자는 “축제 첫날부터 정말 많은 관광객이 영암을 찾아주셨다.

개막식이 성황리에 마무리됐고 남은 기간 모든 관광객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갈대종 기자         제갈대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신안 도초, 행안부 ‘찾아가고 싶은 여름 섬’ 선정 “겹경사”
광양시, ‘남도에서 한 달 여행하기’ 참여자를 모십니다
박우량의 ‘신안군민 100년 먹거리 찾기’ 탄력…재단 띄운다
목포시, 사업장ㆍ시설물 중대재해 의무이행 ‘송곳 점검’
목포시 집중호우 대비 ‘10만개 우수받이’ 100% 준설 ‘총력전’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
미디어전남 발행·등록 2007.02.16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광주 아-00191대표전화 : 062-954-4408 이메일 : mediajn@mediajn.net
발행·편집인 : 제갈대종 /편집국장 : 고규석/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희준 광주광역시 북구 양산택지소로 31 501호
< 미디어전남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